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
해군, 부석종 참모총장, 21년 설 명절에도 해상경계작전 현장 점검 및 장병 격려행보

기사승인 2021.02.12  13:59:32

공유
default_news_ad1
   
▲ 부석종 해군참모총장이 관제 시뮬레이터에서 현황을 보고받고 있다.

부석종 해군참모총장은 2월 11일 민족의 대명절 설을 맞아 해상초계기(P-3C)를 타고 지휘비행을 하면서 해상경계작전 현장을 점검했다.

부 총장은 이날 오후 6항공전단을 방문해 관제 및 비상대기요원들을 격려하고 “우리 국민들이 평화로운 설 연휴를 보낼 수 있는 것은 여러분의 헌신 덕분”이라며 “조국의 바다를 수호한다는 자긍심을 갖고 본연의 임무를 완수해달라”고 강조했다.

이어 부 총장은 해상초계기에 탑승해 동해상을 초계하며 경계작전 임무를 수행하고 있는 울릉도 해상감시장비운용대장(준위 이상운), 해병대1사단 31대대 1중대장(대위 장훈석), 1함대 남원함장(중령 지해근)과도 교신했다.

부 총장은 설 연휴에도 해상경계감시와 작전대비태세 확립에 매진하고 있는 부대원들의 노고를 치하하고 “상황 발생시 현장에서 작전을 완벽하게 종결할 수 있도록 굳건한 작전대비태세를 확립해줄 것”을 당부했다.

강진복 기자 bok9106@naver.com

<저작권자 © 새한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